Home > Column & Story > 로지컴 Column
   
제 목 :
배경 얽매이지 말고 밝고 따뜻한 얼굴로 적극적인 행동을 [05. 07. 06]
여러분들은 ‘色難’ 의 뜻를 아십니까?
논어에서 유래한 말로 부모님 앞에서 얼굴색을 항상 밝게 가꾸기란 쉽지 않다는 의미이다.
최근 들어 각 언론매체에서 연일 보도하는 내용을 접하게 되면 부정적인 보도들로 즐비하다.
테헤란로 를 걷다 보면 많은 사람들이 온통 무표정하며 심각한 표정을 지으며 바쁘게 걸어간다.
요즘 우리사회는 취업난,실업난,명예퇴직,경기침체 등 ‘色難’ 을 실천하기 도저히 어려운듯한 환경
속에서 살고 있다.

필자는 만나는 사람들에게 가끔 이러한 질문을 던진다.
“한국에서 성공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조건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열이면 아홉은 이러한 대답을 한다.
“우리나라는 학벌 및 배경이 가장 출세에 우선시되는 학벌지상주의 사회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즉 그들이 졸업한 학교 및 자신의 배경에 의해서 사회생활의 성패가 어느정도 좌지우지
된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다년간의 헤드헌터생활로 인하여 각 기업의 최고경영자,고위직공무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
한 지도층 인사를 만나본 결과 한국사회는 학벌사회가 아닌 ‘色難’ 을 몸소 실천하는 사람들이 결국
에는 주도하는 사회라고 단언 할 수 있다.

얼마 전 필자는 모CEO의 초청으로 각 분야별로 성공한 CEO들의 모임에 참석할 기회가 있었다.
참석인원은 약15명이었으며,참석자는 30대의 다국적기업의 여성CEO에서부터 젊은이 못지않은 열정을 과
시하는 60대의 CEO등 실로 다양하였다.
필자는 약10분 늦게 모임 장소인 강남의 모 식당에 도착하였다.
출입문을 열고 들어선 순간 환한 빛이 식당전체를 감돌았다.
환한 표정으로 사람들이 모두들 즐겁게 담소를 나누고 있는 모습에서 그들 모두는 항상 ‘色難’ 을 실
천하는 사람들이며 노력하는 모습들이 역력하였다.
와인페스티벌에 이어 마지막으로 노래경연대회가 모두 끝나는 약5시간동안의 모임동안 어느 한 사람의
표정에서도 찌푸린 모습을 발견할 수가 없었다.
각 분야별 사회지도층 인사들의 ‘色難’을 몸소 실천하는 이러한 밝고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볼 때 성공
한 사람들의 차별화 된 노하우를 볼 수 있는 기회였다.
‘色難’을 실천하는 것은 경우에 따라서는 부단한 노력이 필요하며,먼저 인격 및 좋은 인성을 연마하
지 않으면 실천하기 어렵다.
‘色難’을 실천하는 것은 당장의 취업 및 재취업,이력서작성요령,면접의 자세,직장생활에서의 경력관
리보다 어떤 면 에서는 더욱더 중요하다.

우리나라 직장인들은 모두가 다음의 문구를 명심하였으면 한다.
“얼굴을 찡그리지 않는 자는 반드시 따뜻하고 부드럽고
따뜻하고 부드러운 자는 반드시 즐겁고 기쁜 빛이 돈다.
즐겁고 기쁜 빛이 도는 자는 반드시 얼굴이 아름다워진다.”

요즘과 같은 취업난,실업난,경영난등 경영인,직장인들 모두가 어려운 사회환경 일수록 ‘色難’의 의미
를 되새기며 실천하여 앞으로는 모두가 성공하는 시대가 오기를 기대해본다.

2005년 7월 6일자

글쓴이: ㈜로지컴코리아
대표이사 김성배
보도매체 :
매일경제신문  
 
 
 
 
    ( Today:3646/  753 /   1201,268 )
서울특별시 강남구 대치동 955-13 동현빌딩 1층     ㈜로지컴코리아
TEL 02-539-4288 (대표) FAX 02-539-0084   Webmaster Mail : webmaster@logicom.co.kr